정기검진때가 되어 아이들을 데리고 치과에 다녀왔습니다.
그동안 나름은 열심히 양치질도 시키고 저녁마다 치실도 해주어서
별로 걱정하지 않고 갔지요.
하지만 역시나 또 충치가 생겼더라구..ㅜㅜ
큰아이는 앞니 사이에 충치가 있었는데 진행이 많이 됐고
어금니에도 충치가 하나 생겼다네요
문제는 작은 녀석  어금니 두개에 앞니 2개!! 충치가 네개나 생겼답니다.
앞니는 확실하지 않으니 X-RAY찍어보자더라구요
근데 X-RAY상에는 안나왔지만 눈으로는 충치가 보인다며 전부 치료하랍니다.
작은 녀석의 어금니들은 법랑질 저형성증이 심해 이가 전부 나오면 그중 세개는 세라믹?으로 덮어씌워야 한다니 정말 우울합니다.
놔두면 충치가 많이 진행되어 나빠질까 두려워 전부 치료했지요..
웃음가스(이산화이질소)를 이용하여 치료하는데도 시간이 꽤 걸렸습니다.
웃음가스 ? 덕분에 발버둥치지는 않았지만 가스를 사용하는것에 대한 안내는 전혀 하지 않더라구요..소아치과에서는 다 사용을 하는건지 어쩐건지...
앞니는 치료하는데 한개에 8만원, 어금니는 6만원
불소 치료 한명당 3만원.... x-RAY 비용 등등
이번 검진때도 50만원이 훌쩍 넘게 나왔습니다. 지난번에도 30만원 가량 냈었는데...
3개월마다 괴롭습니다.
다음 정기검진 때도 들 비용을 생각하니 정말 손발이 떨리네요..ㅜㅜ
요새 아이들은 왜 이렇게 이가 잘 썩는지...ㅜㅜ
누가 관리 잘 하는 방법 좀 알려주세요!!

'살아가는 소식 > 커가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병원놀이  (3) 2010.02.10
키친아트 직화 오븐 냄비  (5) 2010.01.26
시장놀이  (1) 2010.01.22
벌써 백일이 되었습니다.  (2) 2010.01.16
손이 시려워 발이 시려워 꽁꽁꽁  (6) 2009.12.18
치과에 다녀왔습니다.  (3) 2009.12.16
2009년 12월  (4) 2009.12.15
무서운 신종플루가 우리집에도 찾아 왔습니다.  (12) 2009.11.09
딸 키우는 재미^^  (3) 2009.11.06
10월의 가을 풍경  (5) 2009.10.19
주하의 생일  (8) 2009.09.16
Posted by 가마솥 누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