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신은 사방, 사계, 목, 금, 화, 수를 상징하는 신으로 청룡, 백호, 주작, 현무를 가리킨다.
『이아(爾雅)』에 의하면 "사방은 모두 칠수가 있는데 각기 일정한 형태를 이루고 있다. 동방은 용의 형을, 서방은 호랑이 형을, 남방은 새의 형을, 북방은 거북 형을 이루고 있다."라고 하였다. 옛사람들은 이 가운데 동서의 신을 특히 중요시하여 좌청룡우백호 사상이 성립되었다.

* 청룡

고대 천문학에서 말하는 동쪽 일곱 별의 명칭이다. 곧 각(角), 항(亢), 저(低), 방(房), 심(心), 미(尾), 기(箕)를 말한다. 문양에서는 동쪽 방위의 목(木) 기운을 맡은 태세신을 상징하는 청룡으로 형상화되어 있다. 주로 무덤 속 관의 왼쪽에 그려졌으며 평남 강서군 우현리에 있는 고구려 고분이나 공주 송산리 6호분 등에서 그 모습을 찾아볼 수 있다. 또한 조선시대 의장기 등에도 나타난다. 풍수에서는 주산에서 갈리어 나간 왼쪽 산맥을 의미한다.

* 백호

하늘의 28수 가운데 서쪽에 있는 일곱 별의 명칭이다. 곧 규(奎), 누(樓), 위(胃), 묘(昴), 필(畢), 자, 삼(參)을 말한다.
『사기(史記)』의 주석서인 『색은( 隱)』에서는 "서궁은 백제, 그정은 백호"라고 설명하고 있다. 이것으로 미루어 보아 서궁은 백색으로 나타내었고 백호로 상징되었음을 알 수 있다.
문양에서는 서쪽 바위의 금(金) 기운을 맡은 태백신을 호랑이 모양으로 형상화하고 있다. 무덤의 서쪽 벽이나 관의 서쪽에 그렸으며 조선시대 의장기 등에도 나타나고 있다. 풍수에서는 주산에서 오른쪽으로 뻗어 나간 산맥을 가리킨다.

* 주작

하늘의 28수 가운데 남쪽에 있는 일곱 별의 명칭이다. 곧 정(井), 귀(鬼), 유(柳), 성(星), 장(張), 익(翼), 진(軫)을 지칭한다. 『사기』 「천관서(千官書)」에서는 "남궁은 주조"라는 글귀를 찾아 볼 수 있다.  문양으로 나타날 때는 붉은 봉황의 형상을 하고 있다. 무덤과 관의 남쪽에 그렸으며 의장기 등에도 나타나고 있다.

* 현무

하늘의 북쪽에 있는 일곱 별 곧 두(斗), 우(牛), 여(女), 허(虛), 위(危), 실(室), 벽(壁)의 통칭이다. 『예기(禮記)』에서는 "현무는 거북이다."라 하였다. 또 북방 현무를 거북과 뱀의 형상으로 그린 것도 있는데 대체로 현무를 영구(靈柩)로 이해하고 있다. 현무는 우리나라 고분에서 거북과 뱀이 한데 얽혀 있는 모습으로 나타나다. 무덤 뒷벽과 관의 뒤쪽, 의장기 등에도 그려졌다. 
Posted by 가마솥 누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