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일카드'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11.06 딸 키우는 재미^^ (3)

며칠 전 배가 아파 누워있었더니 우리 딸이 엄마를 위해 써준 편지입니다
엄마가 아프다니가 얼른 나으라고 만든 카드인데 추가로 돈도 많이 벌으시라고
하네요..ㅜㅜ
며칠 있으면 엄마 생일이라 주하가 미리 만들어준 생일카드 입니다.
한글자 한글자 색색으로 정성들여 만든 카드 입니다.
지금까지 받은 어떤 선물보다도 기분 좋아지는 카드네요..^^
이런 게 딸 키우는 재미일까요?
근데 맞춤법은 아직 미숙하네요...ㅎㅎ

'살아가는 소식 > 커가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벌써 백일이 되었습니다.  (2) 2010.01.16
손이 시려워 발이 시려워 꽁꽁꽁  (6) 2009.12.18
치과에 다녀왔습니다.  (3) 2009.12.16
2009년 12월  (4) 2009.12.15
무서운 신종플루가 우리집에도 찾아 왔습니다.  (12) 2009.11.09
딸 키우는 재미^^  (3) 2009.11.06
10월의 가을 풍경  (5) 2009.10.19
주하의 생일  (8) 2009.09.16
조카가 생겼어요  (0) 2009.09.16
9월 어느날의 저녁  (0) 2009.09.16
날이 갈수록 예뻐지는 우리 딸  (7) 2009.08.14
Posted by 가마솥 누룽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제 42개월된 우리 딸에게도 언젠가는 저런 카드를 받아볼 수 있겠죠?
    정말 기쁘실 것 같아요. ^^

    2009.11.07 00:20 [ ADDR : EDIT/ DEL : REPLY ]
  2. 카드가 총천연색인데요......
    맞춤범 그 정도면 양호하지요.
    전 아마 그 나이 때 받침은 거의 다 틀리지 않았나 싶습니당~~~ ㅋㅋ

    2009.11.07 15: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알록달록 나름 신경써서 한글자한글자 썼을텐데,,정성이 많이 들어가보이네요,, 정말 기분좋으셨겠어요

    2009.11.10 00:10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