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죽'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6.08 바닷가에 다녀왔습니다. (20)
오래간만에 친정 부모님모시고 언니네 식구들이랑 서해 바닷가에 놀러 갔습니다.
인터넷으로 무작정 검색해서 그중 가격도 저렴하고 괜찮아 보이는 펜션으로 예약을 했지요.  펜션 이름은 "품안에 바다 " 라구요..
지도상으로는 펜션 한개만 달랑 있는 줄 알았는데 여기도 펜션 단지더라구요..
펜션이 바닷가랑 아주 근접해 있어서 테라스에서 보면 멋진 바다 풍경이 펼쳐집니다.
펜션 앞쪽에는 작은 놀이터도 있구요..
우리가 예약한 방에는 꽤 큰 테라스가 있어서 고기도 구워먹고 경치도 구경하고 아주 좋았답니다.
2층 테라스에서 남편이 사진찍는 절 바라보네요..^^
누군가가 테라스에서 낮잠을 자고 있네요...^^
바람 솔솔 불어 아주 시원 합디다..

저녁때가 되어 바닷물이 나가고 갯벌이 드러났습니다.
조개잡으러 GO! GO!
이 근방 펜션들은 모두 장화도 빌려주고 호미도 빌려준답니다. 공짜루요
그치만 갯벌에서는 양말신고 들어가는 게 더편해요..
장화신으면 발이 자꾸 빠져서 옴짝달싹도 못하게 되더라구요
신고나서 버릴 양말이랑 헌 옷 입고 들어갔다가 나중에 버리는 게 속편합니다.
옷이나 양말에 뭍은 뻘은 잘 털어지지도 않고 얼룩도 잘 안지워지더라구요^^
울 아들 흙한번 퍼내고 무지 좋아합니다.
갯벌에 들어가는 건 아직 무리인지 넘 무서워하더라구요
그날 잡은 게와 조개입니다.
조개캐기 전문가인 친정 엄마 아빠도 많이 잡지는 못하였습니다.
엄마 아빠말씀이 갯벌이 그리 좋지는 않다고 하더라구요..ㅜㅜ
굴도 캤습니다... 친정엄마께서...^^
인터넷으로 폭죽 만원어치 사가서 불꽃놀이도 하였답니다.
집에 돌아오는 길에 발견한 무당벌레입니다.
등이 빨간 무당벌레만 있는 줄 알았는데 요놈은 주황색이더라구요
1박2일 잘 쉬다가 서울로 컴백했습니다.
충남 서산 호리는 아직 개발이 덜 되어서 인지 펜션만 달랑 모여 있고 위락시설?( 술집 노래방등등)이 전혀 없습니다.
심지어 구멍가게도 차를 타고 나가야 있습니다. ( 걸어서는 절대 갈 수 없는 거리 )
조용히 쉬시다가 오실 분들에게 강추합니다. 정말 조용합니다. 공기도 아주 상쾌하구요..
허나 시끌벅쩍 사람사는 냄새가 나는 동네를 원하신다면 다른 곳으로 알아보시구요...






Posted by 가마솥 누룽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좋은 추억을 만들고 오셨군요. 부럽습니다.^^
    마지막 무당벌레 사진으로 이쁘게 마무리 하셨네요.^^

    2009.06.08 16: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갯벌에서 놀면 넘 재밌을 것 같아요... 덤으로 조개랑 굴도 먹고 ㅎㅎ
    가끔은 이렇게 조용한 곳에서 푹 쉬다오는 것 참 좋은 것 같아요..

    2009.06.08 16: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 힘들게 잡아서 저녁에 안주삼아 지져먹었는데..
      별로 인기가 없었답니다.
      저는 제법 맛있게 잘 먹었는데.. ^^ 그것때문인지.. 배탈이 났네요~~ ㅋ

      2009.06.09 08:20 신고 [ ADDR : EDIT/ DEL ]
  3. 갯벌은 아이들에게 정말 소중한 추억이 될 것 같아요^^
    아이의 좋아하는 모습이 너무 보기 좋네요 ㅎㅎ

    2009.06.09 01: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주하는 완전 온몸에 머드팩 제대로 했는데..
      그 사진을 못올렸군요.. ㅋ
      또래 사촌들이 있어서 그런지 더 좋아하는거 같더라구요~~ ^^

      2009.06.09 08:21 신고 [ ADDR : EDIT/ DEL ]
  4. 앗 다녀오셨군요~~~가족들끼리 즐거운 시간 되셨겠네요~~
    시환이도 행복해하네요~~

    2009.06.09 11:00 [ ADDR : EDIT/ DEL : REPLY ]
  5. 오~...아드님이 너무 잘생겼네요...나중에....아가씨들좀 울릴듯..^^

    행복한 시간 너무 좋으셨겠습니다....(부럽~~)

    오늘도 역시 행복하세요

    2009.06.09 17: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담에 한번 가야겠어요^^
    제가 좋아하는 분위기네요~~

    2009.06.09 2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저야 실력이 없어서.. 별로지만..
      해피아름드리님이라면.. 멋진 장관을 담아오실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낙조도 멋졌는데.. ㅋㅋ 제가 찍은 사진은 영~~

      2009.06.09 21:58 신고 [ ADDR : EDIT/ DEL ]
  7. 아~다녀오셨군요.. 좋으셨겠어요..

    2009.06.09 22:29 [ ADDR : EDIT/ DEL : REPLY ]
    • 전망 완전 짱입니다. ^^
      놀거린 없어도.. 눈이 시원해지는것을 느낄수 있었답니다.
      밤새 술먹고나서 아침에 머리도 안아프고..

      2009.06.10 08:20 신고 [ ADDR : EDIT/ DEL ]
  8. 여름휴가땐 너무 더울테니깐 지금 가면 딱 좋겠군요
    딱 좋을때 다녀오셨어요
    너무 부럽습니다요~
    저도 가고 싶어요. 흑-

    2009.06.11 11: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오호! 저도 주말에 서해안(안면도) 다녀왔습니다.
    어머님 생신이라 겸사 겸사 본가 가족들 다 모여서 1박 2일로 다녀왔네요.

    후훗 갯벌에서(뻘 정도까지는 아니고) 맛조개 잡는 재미가 쏠쏠하더라구요. 후훗.
    잘 지내시죠 >.< 제가 바빠서 이거 통 짬을 못내내요 >.<

    2009.06.15 18: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희랑 가까운 곳으로 다녀오셨네요..^^
      안면도 꽃 박람회는 끝났나요?
      부모님 모시고 다녀온 여행이라 용돌이도 좋아했겠네요..

      2009.06.17 08:02 신고 [ ADDR : EDIT/ DEL ]
  10. 드디어 다녀오셨군요!!
    보기만해도 마음이 확 트이는것이 너무 좋아보여요!!
    온가족이 함께 여행가서 즐거운 시간도 보내고, 조개도 잡으시고!!
    부럽네요~~저두 넘 가고 싶은데요!!!

    2009.06.18 13: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