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망'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5.21 주하네 텃밭 구경하실래요? (28)

우리집은 옥상이 있는 주택입니다.
남들은 아파트가 살기 좋다고 하지만 우리집은 옥상이 있어 얼마나 편한지 몰라요.
낮에 빨래줄에 빨래를 널어놓으면 그 까실까실함이란 집에서 말린 빨래와는 차원이
다르지요.. 또 우리집에는 텃밭도 있답니다.
전에 사시던 할머니 할아버지께서 대야에다가 흙을 담아 뭔가?를 키우셨던 모양입니다.
덕분에 울 서방님 퇴근하고 집에오면 농사 짓느라 아주 바빠졌지요
작년에는 고추와 피망을 심어 꽤 많이 수확했구요..( 고추는 써도써도 남아서 냉동실에 얼려 놓았답니다. )
올 봄에는 상추와 각종 쌈채소, 피망을 심었답니다.

상추는 매일매일이 다르게 무럭무럭 자랍니다.
어찌나 싱싱하고 아삭한지 그냥 밥에 된장만 얹어서 쌈싸먹어도 정말 맛난답니다.
그밖에 쌈채소들입니다.대형 마트에서 쌈채소 사 보신분은 아시겠지만 무지 비쌉니다. ^^
3~4일 간격으로 한 번씩 수확하는데요.... 저랑 신랑 둘이서 먹고도 남습니다.ㅎㅎ
아직 열매가 달리지는 않았지만 피망도 무럭무럭 자라고 있습니다.
주하랑 시환이도 옥상에만 올라가면 서로 물준다고 난리랍니다.
텃밭관리는 온전히 남편 혼자 하기때문에 가끔 올라가서 보면 쑥쑥 자라는 것이 마냥 신기하기만 합니다. 아이들도 너무 좋아하구요..
옥상이 있어서 생기는 즐거움...아파트 사시는 분들은 모르실 걸요??
담에 이사가게 되면 옥상도 있고 마당도 넓은 집으로 가고 싶어요. 
그럴려면 돈 많이 벌어야 겠지요?




Posted by 가마솥 누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