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생'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4.28 안타까운 12월 생... (20)

바라보고 있으면 한없이 이쁘고 귀엽기만 한 우리 시환이
어린이집에만  가면 사정이 달라진다.

12월에 태어난 시환이는 4살이긴 하지만 모든지 또래 아이들보다 느리다.
우선은 말이 느리다.
기본적인 의사소통은 되지만 아직 " 어데데데 " 한다.
동갑내기 아이들 말하는 걸 보니 깜짝 놀랄지경이다. 못하는 말이 없다.
할 줄 아는 말은 적고 발음까지 엉망이니 가끔은 뭔소리인지 전혀 알아들을 수가 없다.
그렇지만 성격 좋은 울 아들  내가 다시 물어보면 씩~~웃고 만다.
두번째로 신체 발달 ----느리다.
개월로 따지면 작은 편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크지도 않다ㅜㅜ) 어린이집 친구들 중에는 머리하나가 더 큰 아이들도 있다.
괜찮다고 생각하다가도 문득 걱정이 되기도 한다.
성격탓인지는 몰라도 행동까지 느릿느릿하다.
성격 급한 나는 가끔 욱!! 할 때도 있다.
크면 다 똑같아진다고  하는데 아직은 너무 답답하기만 하다.
이럴줄 알았으면 1월에 낳아줄껄!!!!!  ㅎㅎ

시환아 빨리빨리 커라~~~!!!!

Posted by 가마솥 누룽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환아 스트레스 받지 말고~ 크고 싶은대로 커라~~~~ ㅎㅎㅎ
    너무 조급해 하지 마셔요. 시환이가 12월생 4살이로군요. 근데 겉보기에는 저희 아들 녀석보다 커보이는데요? 3월생이니 9개월이나 차이나는데 ㅡ.ㅡ;

    2009.04.28 13: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실시간 댓글.. ^^
      용돌이 사진,동영상 볼때마다 느끼는거지만..
      말도 잘하고, 행동도 또릿또릿하니..
      얼마나 부러울때가 많다고요..~~
      빨리 자라서 용돌이 따라 잡아야 할텐데.. ㅋㅋ

      2009.04.28 13:18 신고 [ ADDR : EDIT/ DEL ]
  2. 울 큰 딸 예인이도 잘 커요^^
    12월 23일생이거든요...
    걱정마세요~~~ㅎㅎ

    2009.04.28 21: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울 작은아들은 2월생이라 학교를 일찍들어가서 처음에는 좀 고생했는데
    나중에는 괜찮아지더라구요.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2009.04.28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맞아요`~ 저두 2월 생이라 학교를 일찍 갔는데 나중엔 다르다는걸 모르겠더라구요
    아마 시환이도 곧 적응해서 잘 따라갈겁니다.!! 걱정안하셔도 될것 같아요~~
    시환이 넘 귀엽네요^^

    2009.04.29 00: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비밀댓글입니다

    2009.04.29 00:12 [ ADDR : EDIT/ DEL : REPLY ]
  6. 시환이 엄마아빠 얼굴 잘 물려받아 정말 멋찐 미남이네요 ^^
    걱정은 안하셔도 될듯해요~ 이웃블로거님들 댓글좀 보세요.ㅎㅎ

    2009.04.29 01: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얼마전에 솔이도 10월생이라 솔이엄마랑 이야기 했엇는데 1년 늦게 보낼까봐요. ^^; 시환이 화이팅. 시환이는 그래도 젊자나요. 다른애들보다 ㅋㅋ

    2009.04.29 0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네~
    다들 그런 고민이시군요..
    제 딸은 10월 말생이라.. 어린이집에서 좀 치이는데..ㅎㅎ
    크면 다 같아진다고 하더라구요.
    조급해 하지 말자구요.. 홧팅~!

    2009.05.01 16: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함차맘

    그렇죠? 울 선우도 10월생인데,, 체격에서 우선 밀리니깐 치이는면이 없지않아있죠,
    5세만 넘으면 비슷해진다고 주위에서 말들 하지만,, 엄마맘이 안그렇잖아요? ㅋㅋ

    2009.05.07 13:02 [ ADDR : EDIT/ DEL : REPLY ]
  10. 와~~ 시환이 꽃미남인데요? 크면 여자애들이 가만 안놔두겠어요~
    12월생이라 어리버리할때 앙큼한 어느집 아가씨가 확 홀려서 채갈라~ ㅎㅎㅎㅎㅎ
    (저처럼요^^)
    조심하셔야겠어요~~ ㅎㅎㅎㅎ

    2009.05.12 1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감사합니다.
      솔이쯤 되는 아가씨가 채간다면.. 모를까.. 어디 내놓긴 아직 불안하네요.. ^^

      2009.05.12 13:10 신고 [ ADDR : EDIT/ DEL ]